아티타야

1

예약

온라인 예약하기

  • 아티타야    프라임
    치앙마이    태극관

아티타야 대표번호

해외투어·국내부킹·고객관리·상담문의 1577-7355 평일 09:00 ~ 18:00
토·일요일/공휴일 휴무
제목 아티타야 회원이신 이상화님 제천화재현장서 손자와 15명 살렸다
등록자 아티타야 등록일자 2017-12-26 조회수 4113

지난 21일 충북 제천시 하소동 복합건축물 화재현장에서 많은 사람을 살린 할아버지 이상화(왼쪽)씨와 손자 재혁군.

 

지난 21일 오후 3시53분께 충북 제천시 하소동 한 스포츠센터에서 발생한 화재로 29명이 숨지고 31명이 다쳤다.

이날 화재는 사우나실과 헬스장 등이 들어선 복합건축물에서 났다.

1층에서 시작한 불길이 시커먼 연기와 함께 위층으로 빠르게 올라오는 긴박한 상황에서도 탈출을 하지 못하고 우왕좌왕하는 이용객들을 대피하게 한 시민이 있다.

주인공은 할아버지 이상화(69)씨와 손자 재혁(15)군이다.

이들은 4층 헬스장에서 운동하다가 불이 난 것을 알고 아래층으로 내려갔다.

하지만 출입구를 통해 연기가 빠르게 올라오면서 1층과 2층 사이에서 멈췄다.

2층과 3층 사이에서 여성들이 오도 가도 못하고 있자 할아버지와 손자는 바로 여성들을 바로 옆 창문을 통해 빠져나가도록 했다.

사우나실에 있다가 옷을 미처 입지 못한 여성들이 머뭇거리자 등을 떠밀며 탈출하도록 했다.

마지막으로 남은 60대 여성이 주춤하면서 용기를 내지 못하자 이들은 아래로 내려가 이 여성을 온 몸으로 받아냈다.

이렇게 할아버지와 손자가 살린 구조자는 15명에 이른다.

할아버지와 손자는 이 과정에서 목과 다리를 다쳐 현재 제천서울병원에 입원했다.

학군사관(ROTC) 출신의 할아버지 이씨는 특수훈련으로 다져진 다부진 체격을 지녔다.

봉양디지털고등학교 교장에서 퇴직한 교육자다.

재혁군은 대제중학교 3학년에 재학하고 있다.

이씨와 재혁군은 "유리창을 깨려고 화분을 던졌는데 끄떡도 하지 않았다"며 "탈출하지 못하고 3층으로 올라간 여성들이 걱정되고 피해가 너무 커 안타깝다"며 말했다.

파일첨부 20171226095033859641_6.jpg

번호 제목 등록자 등록일자 조회수
87 케빈 나, PGA 통산 3승 달성...아빠가 해냈다 아티타야 2019-05-28 97
86 4년 만에 우승 기회 이수민 "절실함이 생겼다" 아티타야 2019-05-27 100
85 ''대세'' 김지현의 부활…퍼트 연습만 하루 3시간 아티타야 2019-05-24 106
84 올해 한국 선수 23명 US여자오픈 출전 아티타야 2019-05-23 98
83 켑카, PGA챔피언십 2년 연속 우승…강성훈 단독 7위 아티타야 2019-05-22 108
82 ''쓸쓸한 퇴장'' 타이거 우즈, 5오버파로 컷탈락 아티타야 2019-05-21 103
81 "두 번 실수는 없다", 함정우 SK텔레콤오픈 정상 아티타야 2019-05-20 105
80 PGA챔피언십이 5월로 옮겨진 이유 아티타야 2019-05-17 130
79 박소연, 167번 도전, 마침내 웃었다 아티타야 2019-05-16 115
78 ''태국 박세리'' 에리야 쭈타누깐의 골프 인생 영화로 아티타야 2019-05-15 120
77 데뷔 8년만에 첫승 강성훈 "모든 고생 보상받아 행복" 아티타야 2019-05-14 116
76 승부근성 부족해보였던 전가람, 스스로를 넘어선 우승 아티타야 2019-05-13 108
75 부활한 타이거 우즈, ''미국 대통령 자유 메달'' 수상 아티타야 2019-05-10 116
74 이태희, 매경오픈에서 14년 만에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아티타야 2019-05-09 133
73 박찬호, 선동렬..셀러브리티의 이색 샷 대결 아티타야 2019-05-08 129


이전10개 이전 1234567 다음 다음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