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티타야

1

예약

온라인 예약하기

  • 아티타야    프라임
    치앙마이    태극관

아티타야 대표번호

해외투어·국내부킹·고객관리·상담문의 1577-7355 평일 09:00 ~ 18:00
토·일요일/공휴일 휴무
제목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의 떨어진 위상…주최 대회마저 ‘존폐 위기’
등록자 아티타야 등록일자 2017-09-26 조회수 874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2·미국)의 위상이 크게 떨어졌다. 우즈 재단이 주최하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대회가 존폐 위기에 빠졌다. 타이틀 스폰서를 구하지 못한 탓이다.

워싱턴포스트(WP)와 골프다이제스트 등 미국 언론은 “타이거 우즈 재단이 주최하는 PGA 투어 대회인 퀴큰론스 내셔널의 내년 시즌 개최가 불투명하다”고 19일(한국시간) 보도했다.

당초 내년 이 대회가 열릴 예정이던 미국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의 콩그레셔널 컨트리클럽은 최근 회원들에게 서한을 보내 “타이거 우즈 재단이 타이틀 스폰서를 구하지 못해 PGA 투어와의 시설 사용 협약이 종료됐다”고 전했다.

우즈 재단은 2006년 스폰서를 구하지 못해 폐지된 PGA 투어 디인터내셔널 대회를 대신해 2007년 PGA 투어 대회를 맡아 신설해 AT&T 내셔널로 2013년까지 개최했고, 2014년부터는 퀴큰론스의 후원을 받아 퀴큰론스 내셔널로 대회명을 바꿨다.

이 대회는 한국 선수들과도 인연이 깊다. 초대 대회에서 최경주(47)가 우승을 차지했고, 올해 대회에서는 강성훈(30)이 공동 5위에 오르기도 했다.

하지만 올해를 끝으로 퀴큰론스와 후원 계약이 종료되는 이 대회는 아직 대회 타이틀 스폰서를 구하지 못해 대회 존속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이 대회는 2018년과 2020년 미국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의 콩그레셔널 컨트리클럽에서 개최하기로 되어 있었지만, 스폰서를 구하지 못한 우즈 재단의 소식을 들은 이 골프장 사장이 대회 장소 계약을 파기할 방침을 밝히면서 대회 스폰서도 장소도 사라질 위기에 놓였다.

WP에 따르면 우즈의 대리인 마크 스테인버그는 “대회가 없어지지는 않을 것”이라면서도 “개최 장소와 재정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현재 열심히 알아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 같은 타이거 우즈 재단의 개최 대회가 위기를 겪는 것은 최근 우즈의 행보와 깊은 관련이 있다. 우즈는 이 대회에 2015년 이후로 허리 부상 등을 이유로 출전하지 않고 있고, 올해 PGA 투어 복귀 이후에도 약물 운전으로 체포되는 등 추락의 길을 걷고 있다.
 

파일첨부 20170926131339704151_1.jpg
20170926131429377813_6.jpg

번호 제목 등록자 등록일자 조회수
66 한국관광신문 아티타야 기사 아티타야 2018-07-09 91
65 JTBC GOLF MAGAZINE 7월호 기사 아티타야 2018-06-29 155
64 해외 유명골프와 종합휴양 리조트로 인기, 동남아골프 리조트명소(스포츠조선 6/12일자) 아티타야 2018-06-14 231
63 아티타야 회원이신 이상화님 제천화재현장서 손자와 15명 살렸다 아티타야 2017-12-26 1743
62 박인비 골프대회, 지진 피해 성금 1억5천만원 전달 아티타야 2017-11-23 1440
61 9개월 만에 골프 황제가 돌아온다. 아티타야 2017-11-01 1352
60 ‘LPGA 골프한류’, 25% 확률도 새 역사가 된다 아티타야 2017-10-26 996
59 ''골프 여제'' 소렌스탐 "한국 여자골프, 앞으로도 전망 밝다" 아티타야 2017-10-23 911
58 골프 여제’ 박인비, 2개월 만에 필드 복귀ㆍKLPGA 명예의 전당 입성 아티타야 2017-10-19 732
57 [골프] 박성현, KEB 하나은행챔피언십 1R 공동 선두 아티타야 2017-10-13 771
56 JTBC골프, LPGA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12일 낮 12시부터 4일간 생중계 아티타야 2017-10-11 769
55 김리안, ‘드림투어 16차’서 짜릿한 첫 우승 아티타야 2017-09-29 875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의 떨어진 위상…주최 대회마저 ‘존폐 위기’ 아티타야 2017-09-26 874
53 ''골프여제'' 박인비 "일찌감치 시즌 마감~" 아티타야 2017-09-22 909
52 골프, 2024년 올림픽 정식 종목 개최…IOC 총회 통과 아티타야 2017-09-19 808


이전10개 이전 12345 다음 다음10개